wisebrand

 
  • images
  •    제    목 LG전자 `글로벌 브랜드` 강화 작성자 와이즈브랜드
        작성일 2013.08.01  조회수 1,936



    LG전자가 1일 새로운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테마 `잇츠 올 파서블`과 시각적 장치 `레드 서클`을 적용한 브랜드 광고 영 상을 뉴욕 타임스퀘어 전광판에 상영했다.LG전자가 전세계 고객들을 대상으로 새로운 커뮤니케이션 테마(주제)를 선보이며 브랜드 경영을 강화한다.


    LG전자(대표 구본준)는 1일부터 새로운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테마 `잇츠 올 파서블(It's all possible)'과 시각적 장치인 `레드서클(Red Circle)'을 개발해 글로벌 브랜드 마케팅에 활용한다고 밝혔다.LG전자는 9개월간의 작업 끝에 브랜드 정체성 및 커뮤니케이션 체계를 고객 관점에서 재정립했다. LG전자는 △세심한 배려와 이해로 꿈꾸던 것을 경험하며 느끼는 `감동(Inspired)' △시장선도 제품ㆍ기술로 모든 것이 가능하다고 느끼는 `자신감(Empowered)' △행복함에 짓게 되는 `미소(Smiling)'를 LG전자 브랜드가 제공하는 3대 고객 가치로 규정했다.


    LG전자는 "기존 브랜드 가치가 세련된 디자인, 스마트한 기술, 신뢰성 등 제조사의 입장을 전한 반면, 새로이 정립한 브랜드 가치는 고객 관점에서 출발한 것"이라고 설명했다.LG전자는 고객이 자사의 브랜드 정체성을 일상 속에서 이해하고 공감해야 한다고 판단해 커뮤니케이션 테마, 시각적 장치 등 새로운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체계도 개발했다.새로운 커뮤니케이션 테마인 `잇츠 올 파서블'은 `매 순간 가능성이 열립니다'라는 뜻으로 고객이 LG전자의 제품과 서비스를 통해 모든 것이 가능하다고 느끼는 `긍정'의 삶을 누린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. 시각적 장치인 레드서클은 반투명한 붉은 원으로, 고객과 LG전자가 서로 바라보는 `렌즈'이자 `창'이라는 상징적인 의미를 담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.


    LG전자 각 사업본부 및 해외법인들은 향후 각종 마케팅 활동 시 레드 서클 내에 `잇츠 올 파서블'의 핵심 이미지를 전달하게 된다. 우선, LG전자는 1일 `잇츠 올 파서블' 테마와 `레드서클'을 적용한 브랜드 광고 영상을 뉴욕 타임스퀘어 전광판에 상영했다. 향후 전략폰 `LG G2', 독일 IFA 전시회 등 주요 마케팅 활동 등에 해당 테마와 레드 서클을 적용할 계획이다.LG전자 관계자는 "'잇츠 올 파서블'은 그동안 사용하던 `라이프 이즈 굿(Life is Good)'의 하위 브랜드에 해당한다"며 "국내에서는 LG의 브랜드가 강하기 때문에 새 테마를 사용할지 여부를 결정하지 못했다"고 설명했다.

     



         

타이틀

제작신청

시안확인

접수현황

견적의뢰

상담스케쥴

연락처